건강한 누룩

건강한 누룩

건강한 누룩

전통 방식 그대로 만듭니다
산성누룩이 좋은 막걸리가 됩니다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남아 있는 누룩마을이라 해도 과언이 아닌 이 마을은 부산의 금정산성 안에 있습니다. 산성에 있는 마을이라 별다른 농토가 있었던 곳도 아니고 그렇다고 다른 생계수단이 있었던 것도 아닙니다. 그래서 누룩이 주요 소득원이 되었고, 관계기관의 제조단속 앞에서도 꿋꿋하게 누룩을 지켜왔습니다.

산성누룩은 보통 누룩처럼 도톰하게 딛지 않습니다. 베보자기에 싸서 발로 둥그렇고 납작하게 딛습니다. 이렇게 딛어진 누룩은 누룩방의 선반위에다 짚을 깔고 1주 정도를 열이 나게 띄웁니다. 잘 띄운 산성누룩은 예부터 품질이 좋기로 입소문이 자자합니다.

물 이외에 다른 원료를 첨가하지 않는
우리 전통 누룩을 정성을 다해 만듭니다

산성막걸리하면 빼놓을 수 없는 인물이 박정희 전 대통령입니다. 박전대통령은 양주를 마시고도 막걸리로 입가심을 할 정도로 막걸리를 무척 좋아했다고 합니다. 5.16 군사쿠데타 이전 부산군수사령관이었던 박전대통령은 밀주였던 부산산성막걸리를 즐겨 마셨습니다. 그 후로 대통령이 되어서 산성막걸리를 대통령령으로 양성화시키기에 이릅니다.
이렇게 양성화된 산성막걸리는 주민들의 참여로 ‘금정산성 토산주’라는 이름으로 회사를 설립하여 지금까지 그 명맥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독일의 맥주 순수령 처럼 우리나라에도 막걸리 순수령이 있다면 거기에 가장 부합하는 술이 산성막걸리가 아닐까 합니다. 그만큼 전통막걸리의 원형을 잘 간직하고 있습니다. 현재 대부분의 막걸리가 일제 강점기에 도입된 일본식누룩(입국)을 사용하는데 비해 산성막걸리는 한결 같이 전통의 누룩을 제조하여 막걸리를 빚고 있습니다. 또한 과거에는 식량난으로 지금은 생산원가 때문에 잘 사용하지 않는 쌀을 이용하여 막걸리를 만들고 있습니다.

계좌번호 안내 1712-09-000738-0 (유)금정산성토산주

금정산성막걸리 정보

회사명 _(유)금정산성토산주 | 대표이사 유청길 | 사업등록번호 621-81-06116 | 통신판매업번호 제2016-부산금정-0081호
주소 _부산광역시 금정구 금성동 554번지 전화번호 제1공장 051)517-0202 제2공장 051)583.9227 관리자이메일 xhtkswn@nate.com
부가통신사업신고번호 12345호
Copyright© sanmak. kr all rights reserved